포토

우한 폐렴... 개인위생관리로 막자

‘우한 폐렴(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확산 우려가 커지면서 지역 공공기관들이 방역에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 29일 오전 각 지역에서 하루 평균 많은 유동인구가 찾는 대구 수성구 명복공원에 개인위생관리를 위한 손 소독제가 비치돼 있다.


김진홍 기자 solmin@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김진홍기자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