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일반

2020 설맞이 우수 농수특산물 직거래장터 연다

시중가격 대비 10~30% 저렴하게 공급할 계획
대구사과, 반야월 연근, 팔공산미나리, 한과 등 160여종 판매



동대구역 광장에서 우수농산물 직거래 장터가 열리고 있다.


대구시는 민족 최대명절인 설을 맞아 설맞이 우수 농수특산물 직거래장터를 연다.

18~19일 두류공원 인라인스케이트장에서, 20~21일 시청본관 주차장, 22일 정부대구지방합동청사, 23일 동대구역 광장에서 오전 10~ 오후 5시 장이 선다.

대구·경북 내 생산농민이 직접 판매해 대구·경북 농산물 소비촉진을 통한 한뿌리 도농 상생과 설맞이 물가 안정대책에 기여하자는 취지다.

대구시에서는 유통마진을 최소화 한 직거래장터 운영을 통해 대구·경북 내 농가에서 직접 생산한 농산물 160여 품목을 시중가격 대비 10~30% 저렴하게 공급한다.

직거래장터에서 판매되는 품목들은 구·군에서 추천한 지역대표 농수특산물로 특허청 지리적 표시를 등록을 한 대구사과, 반야월 연근, 팔공산미나리, 유가찹쌀 등과, 소비자 우수 축산물 브랜드 인증을 받은 대구축협의 팔공상강한우 등이다.

또 대구시가 품질을 인증하는 아로니아, 블루베리, 미나리즙, 토마토와인, 수국차, 계란, 무화과와 친환경 인증을 받은 각종 채소류를 비롯해 꿀, 한과, 참기름, 들기름 등을 판매한다.

제수용 조기, 명태포, 오징어, 문어 등 경북지역의 다양한 수산물도 함께 판매한다.

장터에서 5만 원 이상 구매한 고객에게는 무료 배송 서비스와 지역 특산품을 증정한다.

대구시 최운백 경제국장은 “판매가액 10만 원 이하 농수특산물은 ‘안심스티커’를 부착해 지역 농특산물의 홍보와 선물 유도를 적극 이끌어 내 풍성한 장터를 만들 계획”이라고 말했다.

이주형 기자 leejh@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이주형기자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