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일반

청도 한 모텔에서 화재, 50대 투숙객 사망

14일 오전 2시24분께 청도군 청도읍 고수리의 한 모텔 1층 객실에서 불이 났다.
14일 오전 2시24분께 청도군 청도읍 고수리의 한 모텔 1층 객실에서 불이 나 1명이 숨졌다.

신고를 받고 출동한 소방대는 29분 만에 불길을 진압했다.

이 불로 1층 투숙객 A(55)씨가 숨졌다. 같은 객실에 있던 B(44)씨는 연기흡입 등으로 병원으로 후송, 치료 중이다.

이날 함께 투숙한 A씨와 B씨는 청도의 한 병원에서 함께 치료를 받던 사이로 이날 외박을 나온 것으로 알려졌다.

다른 투숙객과 관리인 등 10명은 불이 나자 대피했다.

모텔 내부 13㎡와 집기류 등이 불에 타 970만 원(소방서 추산)의 재산피해가 났다.

소방당국과 경찰은 정확한 화재 원인 등을 조사하고 있다.

14일 오전 2시24분께 청도군 청도읍 고수리의 한 모텔 1층 객실에서 불이 났다.


김산희 기자 sanhee@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김산희기자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