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일반

상주시 무인기(드론)을 활용한 지적재조사 측량 실시

상주시는 드론을 활용해 신봉지구 지적재조사 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상주시가 드론을 활용한 지적재조사 사업 추진으로 업무 효율성을 극대화한다.

상주시에 따르면 드론을 활용해 지적 경계가 서로 맞지 않아 도시계획사업을 추진하지 못하는 신봉지구(신봉동 243-2번지 일원) 46필지(2만1천685㎡)에 대한 지적재조사 사업을 실시한다.

지적재조사 측량·조사 수행자로 한국국토정보공사로 선정, 이달부터 내년까지 사업을 추진한다.

특히 신봉지구 지적재조사 사업에 드론을 적극 활용한다. 드론 촬영은 사업 추진 때 현지조사에 걸리는 시간과 비용을 줄일 수 있다. 토지이용 및 건축물 현황 등을 분석해 토지 조사와 경계 설정에 적용된다.

상주시는 드론으로 촬영한 고해상도 영상 자료를 주민 설명 자료로 활용한다. 주민 이해도를 높이고 지적경계를 쉽게 확인하는 등 토지 소유자 간 경계 결정 협의에 도움을 주기 위해서다.

김일기 기자 kimik@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김일기기자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