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람일반

청송 부남초등 교육정보화 전국 최우수

청송군 부남초등학교가 교육부로부터 교육정보화 전국 최우수교로 선정됐다. 사진은 스마트교육 수업 모습.
청송군 부남초등학교가 2019년 교육정보화 전국 최우수교로 선정됐다.

전국 초·중·고 가운데 1개교만 선정되는 이번 정보화 교육 최우수학교 1등급 수상은 산골벽지 학교로는 새로운 역사를 썼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부남초등은 ‘스마트 I.D.O.L 프로젝트로 만나는 미래 글로벌 인재육성기’라는 주제로 정미정 교감을 비롯해 강인성, 박성환, 서영준 교사 등 4명이 공동연구를 진행했다.

이 스마트 I.D.O.L 교육모델은 미래교육을 스마트교육과 창의융합교육으로 해석, 적용한 교육모델이다.

특히 스마트 인프라가 전무후무했던 이 학교는 1억2천만 원을 투입해 스마트교육 환경을 조성했다. 다문화가정 학생과 기초학력부진 학생이 많은 점에 착안해 디지털교과서, e학습터, 소프트웨어 교육을 활용해 학습력 제고와 창의 융합력 신장에 노력해 왔다.

학습용 태블릿 PC를 전교생에게 지급하고 디지털교과서, e학습터를 활용한 수업 진행으로 학생들의 학습 습관이 길러졌고 컴퓨팅 사고력도 자연스레 함양되었다는 연구결과도 나왔다.

구자룡 교장은 “학생들이 스마트 I.D.O.L 프로젝트 교육을 접함으로써 학습 흥미를 가지게 됐고 다양한 창의융합교육을 통해 자신감을 얻는 과정을 지켜봤다”며 “앞으로도 스마트교육 모델을 통해 학생들이 미래사회 주인이 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임경성 기자 ds5ykc@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임경성기자
댓글 0